회원가입 ID찾기 PW찾기 id저장 PW
바이크 정보 - 바이크티

정보

   자전거에 관한 다양한 정보 공유
평화, 그리고 화해·협력, 자전거로 DMZ를 달린다!
디엔피큐

행정안전부와 인천광역시, 경기도, 강원도가 공동주최하고 대한자전거연맹이 주관하는 ‘뚜르 드 디엠지(Tour de DMZ) 2019 국제자전거대회’가 오는 8월 30일부터 9월 3일까지 접경지역 일원에서 “평화, 그리고 화해․협력, 새 시대를 달린다”를 슬로건으로 5일간 개최된다.

이번 대회는 국내․외 청소년 엘리트 선수들이 참가하는 ‘국제 청소년 도로사이클대회’와 대한자전거연맹에 등록된 동호인 선수를 대상으로 하는 ‘마스터즈 도로사이클대회’ 그리고 일반인들이 참가하는 ‘인제 동호인 자전거투어’ 등 총 3개 대회로 구성된다.

‘국제 청소년 도로사이클대회’는 국제사이클연맹(UCI)이 공인하는 아시아 유일의 청소년 자전거 대회로 강원도 고성(통일전망대)에서 출발하여 인제-화천-연천-김포, 강화(고인돌체육관)까지 5일간(8.31~9.3) 510Km 구간에서 진행된다.

‘마스터즈 도로사이클대회’는 3일간(8.31~9.1) 고성에서 연천까지 320km 구간에서 개최되고, ‘인제 동호인 자전거 대회’는 강원도 인제 일원에서 1일차(8.31) 강원도 시․군 대항 단체전과 2일차(9.1) 전국 동호인 개인전이 각각 펼쳐진다.

‘뚜르 드 디엠지(Tour de DMZ) 2019 국제자전거대회’는 접경지역의 발전과 한반도 평화 증진 및 자전거 이용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2016년부터 개최하여 올해로 네 번째를 맞이하였다.

특히, 이번 대회는 파주 통일대교에서 군내면 점원교차로까지 왕복 8km 민통선 구간이 새롭게 추가되어 분단의 현장을 체감하고, 평화를 더욱 염원하며 질주하는 대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대회구간 코스를 31km(‘18년 479km, ’19년 510km) 연장하여 대회의 난이도를 높였으며, 일반인이 참가하는 동호인 대회를 인제에서 개최되는 ‘강원도배 전국 자전거 대회’와 연계하여 2일간 개최함으로써 자전거인들이 많은 관심을 갖고 참여할 것으로 보인다.

김현기 행정안전부 지방자치분권실장은 “비무장지대(DMZ) 지역은 더 이상 분단의 상징이 아닌 평화와 화해·협력의 랜드마크가 되고 있다.”라며, “이번 대회를 통해 전 세계에 평화를 상징하는 국제적 자전거 대회로 거듭나고, 접경지역 이해의 제고와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뚜르 드 디엠지(Tour de DMZ) 2019 국제자전거대회’의 자세한 내용은 대회 공식누리집( www.tourdedmz.or.kr )과 대한자전거연맹( www.cycling.or.kr )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출처 : 행정안전부

121.143.74.***

좋은 하루, 행복한 하루되세요!

덧글 0개 | 태그 0개
태그입력
쉽표(,)구분으로 여러 태그를 입력할수 있습니다
이름 비밀번호
  * 댓글등록시 상대방에게 실시간 알림 가능합니다.(단 0~6시는 제외)